“직원의 성장이 회사의 성장보다 우선”  책임경영으로 글로벌 헬스케어 그룹으로 도약!